베이비 파우더라는 이름 자체가 아기피부를 위한 제품인데

 

군인에게는 어떨까요??

 

지금 생각해보면 군대에서의 여름은 저한테는 정말 악몽이있어요 ㅜ.ㅜ

 

워낙 더위를 많이 타는데다가 땀도 많이 나는 체질이라..

 

늘 끈적끈적하고 숨막히는 그런 생각만 나더군요.

 

요즈음은 군복 하복이 잘나온다 하지만 그래도 군복을 입고 작업 /훈련등을 하다보면

 

땀이 차기 마련이고 샤워도 바로바로 할수 있는것이나리아 땀띠가 자주 난답니다.

 

사타구니 습지도 생기기도 하구요.

 

이렇게 땀이 많은 꾸나들은 야외 활동전 베이비 파우더를 뿌려주면 습기흡수를 하여 땀띠를

 

예방할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저도 그랬고 주위 남자들을 보면 군대에서 사타구니 습진이 걸린경우를 많이 봤어요.

 

근데 매일 활동을 해야하니 쉽게 낫지도 않아요.

 

나중에 완치가 되도 까맣게 흔적이 남기도 하구요. 미리 예방하는 것이 제일 좋죠^^;;

 

땀띠의 고통은 정말 아는분들은 아실겁니다.

 

따꼼따꼼하고 짜증나고 ㅜ.ㅜ

 

 

 

엉덩이나 사타구니, 팔, 등부분 등 습기차기 쉬운곳에 발라주세요.

 

 

그냥 뿌리면 양조절하기도 힘들뿐더러 갑자기 확 쏟아지는 불상사가 발생할수 있으니

 

분첩과 함께 사용하시면 더욱 좋아요^^

 

 

 

 

군인용품이 궁금하다면....

 

 

저작자 표시
신고

티스토리 툴바